슈퍼주니어, 음반 부문 본상 “故종현 영원히 기억해달라“

그룹 슈퍼주니어가 골든디스크 음반 부문 본상을 받았다.

제32회 골든디스크 음반 부문 시상식은 11일 경기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 5홀에서 열렸다. 전날 음원 부문 시상식에서는 아이유가 대상을 수상했다.

슈퍼주니어는 이날 트로피를 받은 후 “14년 동안 팬들의 지지와 사랑을 받아서 감사하다.

팬들이 대학생이 되거나 한 아이의 엄마가 되기도 했다. 아름다운 추억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종현을 애도하고 함께 슬퍼해주셔서 감사하다.

영원히 종현이를 기억해주셨으면 한다. 샤이니 네 명의 친구들도 환한 미소를 찾을 수 있도록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1986년 처음 개최된 골든디스크 시상식은 한 해 동안 대중에게 사랑받은 대한민국 대중가요를 선정하는 무대다. 음반 판매량과 디지털 음원 이용량을 집계해 수상자를 선정한다.